박경리문학공원  
 

인사말
공원소개
공원둘러보기
관람안내
공원이야기
오시는 길

제목
더 많이 사랑해야 할 계절.....
등록자 공원지기 등록일자 2008.11.30
IP 61.82.x.147 조회수 808


지금 누군가를 사랑하고 계십니까?
아니면 누군가를 깊이 사랑해 본 적이 있으십니까?
영화 연애 소설 가운데 이런 대화가 나옵니다.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을 때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보는 세상은
이전과는 다릅니다.
이른 봄에 피어나는 꽃들이 이렇게 키가 작았었나?
여름날의 밤하늘에 이토록 별이 많았었나?
떨어져 뒹구는 나뭇잎들이 이처럼 고운 빛깔이었나?
한겨울 가로등 불이 이렇게 따스한 주황빛이었나?
익숙했던 모든 풍경들에 새삼 감탄하는 경우가
얼마나 많아지는지요?
어쩌면 사랑이란
잃었던 시력을 찾는 일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이별이 가혹한 이유도
세상이 다시 밋밋했던 옛날로
돌아가기 때문일 겁니다.

사랑이 주는 신비스러운 힘은
여느때와 다름 없었던 세상이 아름답게 보인다는 겁니다
겨울입니다.
찬바람에 자꾸 옷깃을 여매게 됩니다.
더욱 많이 사랑해야 할 계절이 오고 있습니다.



  ▷ 의견 목록 (총0개)
 
아이콘
Selected Icon
목록
△위쪽 : <토지문학공원에서 박경리문학공원까지>전을 준비하며
▷현재 : 더 많이 사랑해야 할 계절.....
▽아래 : 욕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