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리문학공원  
 

행사소식
언론보도
행사자료
토지학교
소설 토지의날
행사일정

제목
"토지 박경리 선생 원주활동 연 11억 경제적 가치 창출" (2006. 7. 26)
등록자 토지문학공원 등록일자 2007.05.20
IP 210.100.x.80 조회수 4208

"토지 박경리 선생 원주활동 연 11억 경제적 가치 창출"

소설 '토지' 박경리 선생의 원주활동이 연 11억원의 경제적 가치(긍정적 외부효과)를 창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을 받고 있다.

상지대 경제학과 문화경제연구실은 26일 토지문화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유명예술가 유치에 따
른 가치 평가 분석' 학술 세미나에서 이같이 밝혔다.

박경리 선생이 지역에 미치는 영향을 '조건부 가치평가법'으로 평가한 임상오 상지대 교수는 '예술가는 어떤 가치를 가지는가'란 연구논문을 통해 원주지역 한 가구당 1만3000원의 '지불용의금액' 의사를 토대로 연 11억원의 가치 창출을 분석했다.

이날 임 교수는 "연구결과가 특정 예술가의 가치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며 "현재 시민들의 예술과 문화에 대한 선호체계 속에서 도출된 결과"라고 강조했다.

이어 신철오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책임연구원과 김기봉 주민통합서비스 전국 네트워크 사무처장도 예술인의 존재가치 측정과 창조환경 조성에 관한 발표를 통해 정책과제를 진단하고 창조환경 조성을 위한 대안을 모색했다.

이번 연구가 특정 예술가의 가치 평가를 처음으로 시도했다는 평가를 받음에 따라 유명예술가의 생가 복원과 창조환경 조성 등에 활용될 전망이다.  

【강원도민일보  윤수용기자】





  ▷ 의견 목록 (총0개)
 
아이콘
Selected Icon
목록
이전 박경리 원주거주 경제가치 연 11억(2006. 7. 26)
다음 '토지' 작가 박경리 경제적 가치 분석(2006. 7. 25)